작가 띠그란 아코피얀
작가  최철
작가 최영욱
작가 이준성
작가  노충현
작가  한윤정
작가  이재연
작가  전종범
작가  문승현
작가  안소현
작가  신문자
작가  신영우
1 2 3 4
 
 
Contemporary artist
강정헌 | 곽대철 | 김경래 | 김경민 | 김성수 | 김성호 | 김인영 | 김자림 | 김창규 | 나일성 | 노충현 | 띠그란 아코피얀 | 문승현 | 문철웅 | 박명선 | 박상미 | 서지희 | 송현호 | 신문자 | 신영우 | 신정옥 | 안소현 | 양태숙 | 이나진 | 이상미 | 이윤아 | 이윤종 | 이재연 | 이재정 | 이준성 | 임세종 | 전종범 | 지홍 | 차경화 | 최영욱 | 최철 | 한윤정 | 함경락 | 홍선미 | 황세진 |
 

 
문승현   moon sung hyun
 

나의 작업은 한적한 계곡의 어느 오후 즈음의 풍경을 조용히 그려내고 있다. 평온함 마저 느껴지는 바위들 사이 맑은 물속에 노니는 송사리들의 모습에는 내 작업의 제목과도 같은 ‘오후’ 이미지를 연상하곤 한다. 오후가 가진 다양한 의미들 즉, 나른함, 날의 저물음, 적막감, 하강이라는 것들은 우리에게 삶에 대한 성찰을 하게 만드는 키워드와도 동일하게 느껴진다. 나는 이러한 풍경을 수채화라는 재료를 사용하여 그 재료만의 특성을 그대로 살려 맑고 투명함을 더해 표현하였다. 또한 이러한 오후의 느낌은 위에서 바라본 듯 한 시점을 사용하여 표현하였다. 원근법이 사라진 화면은 자연과 그 속에 살아 숨쉬는 나를 대면하게 만들고 있다. 다른 여타의 간섭이 사라진 대자연과의 대면은 고요함과 사색의 시간을 보여주는것이며 또한 적막감마저 느껴지기 때문이다. 뿐만아니라 화면 속에서 하이라이트는 스크레치를 통해 표현되었는데  이것은 멀리서 바라보면 그저 밝은 면을 표현으로 보이지만 조금 더 작품 가까이 다가가게 되면 이것이 단지 종이로 보이게 될 것이다. 자연의 재현으로만 느껴지던 것이 순식간에 물질로 다가오는 것이다. 또한 이것은 가장 돌출되어 보이는 부분이 실제 작품 안에서는 가장 후퇴되어 있는 아이러니이기도 하다.

하지만 이러한 표현 방법이나 본인의 감상보다 무엇보다도 관객들이 느끼는 감정들이 나의 작업을 완성하게 만드는 것이라 생각된다. 그렇기에 본인은 다양한 감정과 느낌을 가진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작품이 되기를 기대한다.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145.5x112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116.8x91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90.9x72.7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90.9x72.7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70x40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70x40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90.9x72.7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작품명 : 오후
 작품연도 : 2010
 작품크기 : 116.8x91cm
 작품종류 : watercolor on paper
1